2024.07.11 (목)

  • 구름조금동두천 28.2℃
  • 구름많음강릉 29.5℃
  • 연무서울 28.3℃
  • 흐림대전 26.3℃
  • 대구 24.1℃
  • 박무울산 23.0℃
  • 흐림광주 25.3℃
  • 흐림부산 23.5℃
  • 흐림고창 23.7℃
  • 제주 24.1℃
  • 구름조금강화 24.8℃
  • 흐림보은 27.2℃
  • 흐림금산 25.5℃
  • 흐림강진군 25.1℃
  • 흐림경주시 27.4℃
  • 흐림거제 24.2℃
기상청 제공

생활/문화

CGV, ‘라스 폰 트리에’ 데뷔 40주년 기념 감독전 진행

 

 

청년매일 허창영 기자 | CGV가 전 세계적인 문제적 거장 감독 라스 폰 트리에의 작품 12편을 모아 '라스 폰 트리에 감독전'을 아트하우스 15개 극장에서 진행한다고 3일 밝혔다. 

 

이번 감독전은 라스 폰 트리에의 감독 데뷔 40주년을 기념해 진행하는 것으로 국내 극장에서는 그동안 만나보기 힘들었던 초기작이자 유로파 3부작에 해당하는 트라우마 시리즈 '범죄의 요소'(1984년), '에피데믹'(1987년), '유로파'(1991년)가 포함돼 있다. 1984년작인 '범죄의 요소'는 라스 폰 트리에 감독의 장편 데뷔작이다. 

 

제49회 칸 영화제 심사위원대상 수상작 '브레이킹 더 웨이브'(1996년), 초기 영화의 순수성을 회복하고자 도그마 선언을 주창하며 도그마95 원칙을 완벽하게 충족시키는 '백치들'(1998년), 제53회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 여우주연상 수상작 '어둠 속의 댄서'(2000년)도 상영된다. 골든하트 3부작으로 동일한 시기에 제작됐다. 

 

실험적인 영화 세트와 색다른 시도가 돋보인 '도그빌'(2003년)과 '도그빌'을 탈출한 주인공의 스토리가 연결되는 '만덜레이'(2005년)도 만날 수 있다. 

 

라스 폰 트리에 감독의 페르소나로 꼽히는 샤를로뜨 갱스부르가 모두 출연한 우울증 3부작 시리즈 '안티크라이스트'(2009년), 멜랑콜리아(2011년) 그리고 '님포매니악 감독판'(2013년)이 '님포매니악 볼륨1'과 '님포매니악 볼륨2'로 상영된다. 

 

CGV는 '라스 폰 트리에 감독전' 관객을 위한 다양한 굿즈도 마련했다. 감독전 기간 동안 감독전 포스터와 아코디언 엽서를 관람 고객에게 선착순으로 증정한다. '도그빌', '멜랑콜리아' 영화 배지를 증정하는 굿즈 패키지 회차도 진행한다. 영화에 대한 심도 있는 해석을 나눌 수 있는 GV도 진행할 예정이다. 

 

예매 및 자세한 내용은 CGV 모바일 앱 및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CGV 전정현 콘텐츠편성팀장은 '논쟁적인 작품으로 신선한 충격을 안겨주는 라스 폰 트리에 감독 데뷔 40주년을 기념해 이번 감독전을 진행한다'며 '현대 사회를 향한 날카로운 시선과 비판 정신으로 완성해간 그의 작품 세계를 다시금 되짚어보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CGV는 관객들이 시간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명작들을 극장에서 다시 볼 수 있도록 다양한 아트하우스 특별전을 선보이고 있다. 거장 감독들의 특별전을 통해 박찬욱, 봉준호, 오즈 야스지로, 에릭 로메르, 왕가위, 크리스티안 페촐트,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의 작품을 상영했다. 윤여정, 장국영, 톰 크루즈, 오드리 헵번 등 사랑받는 배우들의 작품도 관객들과 다시 만났다. 또한, 매년 아카데미 기획전을 통해서는 국내에 개봉하지 않은 영화까지 프리미어로 선보이며 관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출처=CGV]


배너